Interaction Design Process 엄마 아빠 속 보기_김해운

1_Error and idea
엄마와 함께 즐겁게 노는 것은 그 어떤 장난감 보다도 훌륭하다.
엄마가 몸으로 직접 놀아주는 것도 좋으며 시중의 장난감을 활용해 같이
노는 것도 좋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몸으로 직접 놀아주는 것은 한계가 있으며
어떤식의 몸놀이가 적당한지 고민하게 되며, 장난감을 함께 가지고 놀기
보다는 아이혼자 가지고 놀때가 많다. 이러한 것들을 고려하여
좀 더 부모와 상호작용하며 즐겁게 놀 수 있는 놀이를 만들고 싶다.

2_Metaphor and scenario
신체의 장기를 붙이며 놀기.
부모가 장기가 선으로 그려진 옷을 입고 있는다.
아이가 장기 모형들의 조각을 부모의 옷 위 맞는 모양에 찾아서 넣는다.
장기가 붙여진 곳에서 장기의 추상적인 소리와 불빛들의 패턴이 반짝거린다.

3_Model and task
아이도 즐거워해야 하지만 부모도 함께 즐기면서
서로 함께 할 수 있는 장난감을 만들고 싶다.
옷을 입었을때 너무 무겁지 않도록, 아이와 함께 놀기 편한 옷이 되도록
사람 인체의 장기에 대해 자연스럽게 다가갈 수 있도록 잼있는 놀이가
될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

4_Display and control
사람들이 바로 바로 눌러 볼 수 있는 모형물을 제작 모형물 옆에는 장기의
명칭과 그 역할에 대하여 간단하게 제작하여 배치한다.
안쪽 화면에서는 부모와 아이가 이 옷을 입고 노는 것을 화면에 보여지도록 하며
볼 때 편하도록 몇개의 의자도 배치한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